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23한국여성단체협의회, 2012 여성 10대 뉴스 발표 2012/12/2715586
1722유엔(UN), 가족계획에 대한 접근성 확대는 현명한 투... 2012/12/3115831
1721유엔 여성(UN Women), 여성 폭력에 관한 새로운 유엔... 2012/12/3115560
1720세계의 여성 지도자들 누가 있나 2012/12/2015343
1719박근혜 후보 대통령 당선(헌정사상 첫 여성 대통령) 2012/12/2014317
1718각 당 대선후보의 주요 여성공약 2012/12/1113992
1717여성 대선 후보 역대 최다 2012/12/1113785
1716여성정책硏, 제4차 성주류화 포럼 2012/12/1113235
1715미 의회, 여성의원 사상 최대 2012/12/1113749
1714지역성평등지수 전년比 소폭 개선…대전·부산·서울... 2012/12/1113847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