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43결혼이주여성들의 활약 그리고 소망 2012/05/1412665
1642[프랑스, 좌파 올랑드 시대]‘올랑드 최측근’ 한국계... 2012/05/1412619
1641스마트폰 대중화에도 여성들은 '정치' 관심 無 2012/04/2012558
164019대 국회 여성 의원 47인 2012/04/2012170
1639한국 남녀 임금격차 OECD중 최고 2012/03/1212648
1638여협 “총선 여성참여 확대위해 초당적 연대” 2012/03/0912901
1637김정숙 여성단체협의회장 “비례대표 50% 여성 의원으... 2012/02/2215267
1636여성권익, 남성 국회의원들이 더 잘 챙겼네 2012/01/3016289
1635“여성 후보 공천 30% 할당 법제화해야” 2011/12/2018407
1634여성계 “굳이 정치에 나설 필요? ‘있다’” 2011/12/2016948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