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41서울시, 여성 일자리 4만2천개 만든다 2013/04/1114279
174020세기 ‘철의 여인’은 갔지만 … 21세기 메르켈이 ... 2013/04/1013584
1739영국병 혁파한 불굴의 리더십…20세기 최강 총리 2013/04/0913219
1738나눔 릴레이 앞장서는 리더들 2013/04/1713721
1737파리 사상 첫 여성시장 나온다 2013/04/0314065
1736마초의 땅 발칸 반도에 여성 리더십 바람 2013/03/2115225
1735여성 취업률 30대 문턱서 우울한 추락 2013/03/1115147
1734여성 노동자 50% “여성 대통령에 기대”… ‘출산·... 2013/03/0515257
1733여성 인선 참으로 인색하네 2013/02/2715887
1732100대기업 여성임원 100명 돌파…10년 안에 ‘퀀텀점... 2013/02/2116388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