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최현수 전 군사전문 기자, 국방부 첫 여성 대변인에
2017. 12. 08
최현수(57·사진) 전 국민일보 군사전문 기자가 7일 국방부 대변인으로 임용됐다. 최 신임 대변인은 2002년 국방부 첫 여성 출입기자, 2009년 첫 여성 군사전문 기자에 이어 첫 국방부 여성 대변인까지 됐다. 2011년 군사 분야를 개척한 공로와 다양한 단독기사 발굴로 ‘제28회 최은희 여기자상’과 ‘올해의 여기자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전력자원관리실장 박재민(50) 군사시설기획관 ▶군구조·국방운영개혁추진실장 김윤태(53) 청와대 국방개혁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정보화기획관 권혁진(53) 한국국방연구원 책임연구위원 ▶보건복지관 권영철(46) 국방부 일반직고위공무원이 발탁됐다.
    김정숙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여성운동 살리는 길은 협력과 연대 뿐” 성폭력 침묵 깬 ‘미투’ 이들이 세상을 바꿨다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58미투운동 기여한 시인 최영미, 서울시 성평등상 2018/06/214478
1857‘여성 정치’ 비중, 아직 너무 낮다 2018/06/073155
1856여성 공무원 77.4% "승진에 성차별 있다고 느껴" 2018/04/3010738
1855“최고위직 여성 다합쳐도 ‘Mr. 존’보다 적다”…美... 2018/04/253551
1854美 `미투 운동` 여성 정치 참여 확대로 진화 2018/04/184743
1853출산휴가·육아휴직 쓰는 여성 3년 내 출산 확률 1.67... 2018/04/134180
1852과기정통부 첫 여성 국장 임명…송경희 국제협력관 2018/04/132447
1851영국 하원의원 3분의 1은 여성…"그래도 차별받은 적 ... 2018/04/122657
1850[지구촌 이모저모] 덴마크 | 여성으로 살기 가장 좋은... 2018/04/122274
1849무디스 "한국 남녀 경제활동 같아지면 성장률 1%p 상... 2018/03/21878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