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최현수 전 군사전문 기자, 국방부 첫 여성 대변인에
2017. 12. 08
최현수(57·사진) 전 국민일보 군사전문 기자가 7일 국방부 대변인으로 임용됐다. 최 신임 대변인은 2002년 국방부 첫 여성 출입기자, 2009년 첫 여성 군사전문 기자에 이어 첫 국방부 여성 대변인까지 됐다. 2011년 군사 분야를 개척한 공로와 다양한 단독기사 발굴로 ‘제28회 최은희 여기자상’과 ‘올해의 여기자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전력자원관리실장 박재민(50) 군사시설기획관 ▶군구조·국방운영개혁추진실장 김윤태(53) 청와대 국방개혁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정보화기획관 권혁진(53) 한국국방연구원 책임연구위원 ▶보건복지관 권영철(46) 국방부 일반직고위공무원이 발탁됐다.
    김정숙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여성운동 살리는 길은 협력과 연대 뿐” 성폭력 침묵 깬 ‘미투’ 이들이 세상을 바꿨다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18[이코노미스트] 여성이 일하기 좋은나라 나쁜나라 2017/05/309509
1817‘동일노동·임금’은 세계적 흐름...한국은? 2017/05/308939
1816‘탈레반 피격 소녀’ 유사프자이, 유엔 평화대사 됐... 2017/04/1111446
1815런던경찰 188년만에 첫 여성수장 맞는다 2017/03/2710645
1814[노트북을 열며] 스웨덴이 출산 강국인 사소한 이유들 2017/03/2710400
1813“여성의 일은 여성이 결정”… 트럼프에 맞선 유럽의... 2017/02/2411774
1812101년 걸린다는 남녀 임금 격차 해소 2017/02/2410054
1811반기문, 마지막 유엔 총회 연설에서 `페미니스트` 선... 2016/12/2612756
1810에스토니아에 비정치인 출신 첫 여성 대통령 선출 2016/10/0515863
1809클린턴, 국방·재무장관·비서실장 금녀영역 깰까 2016/09/081472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