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47창군 최초로 여군 3명 동시에 별 단다 2018/01/0210774
1846[서울여성통계]서울시 위원회 여성비율 40% 처음 넘어 2017/12/223575
1845작년 서울 여성 평균 임금 196만원…남성의 63.2% 2017/12/221475
1844여성 런던주교 탄생…500년만에 성공회 5대요직 첫 진... 2017/12/221527
1843 남성 출산휴가 3일서 최대 10일로 확대 2017/12/211697
1842펀리 뉴질랜드 대사 “여성평등 정책, 기업 발전에도 ... 2017/12/191846
1841 김정숙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여성운동 살리는 ... 2017/12/112730
1840최현수 전 군사전문 기자, 국방부 첫 여성 대변인에 2017/12/081989
1839성폭력 침묵 깬 ‘미투’ 이들이 세상을 바꿨다 2017/12/081552
183870년생 여성 대선 후보의 돌풍, 이유는? 2017/12/05227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