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韓 65세 이상 소득 빈곤율, OECD 국가 중 최고
2012. 07. 12
우리나라 65세 이상 고령인구의 소득 빈곤율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0개국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이 발표한 `OECD 통계로 보는 여성 고령자의 삶`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65세 이상 인구의 소득 빈곤율은 남성 41.8%, 여성 47.2%로 OECD 국가 중 가장 높았다.

소득 빈곤율이란 각 국의 상황을 고려한 중위소득 50% 미만의 소득을 가진 사람의 비율을 의미한다.

우리나라 65세 이상 소득 빈곤률은 OECD 주요 30개국 평균인 남성 11.1%, 여성 15.2%보다 각각 30.7%p, 32.0%p 높은 수준을 보였다.

네덜란드의 경우 65세 이상 남성과 여성의 소득 빈곤율이 각각 1.7%, 2.4%로 가장 낮았고 OECD 평균보다 낮은 국가는 캐나다, 독일, 영국, 벨기에 등이었다. 소득 빈곤율이 평균보다 높은 국가는 미국, 일본, 그리스, 스위스 등이며 한국이 가장 높았다.

경제활동에서 퇴장한 연령대인 60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의 비율도 높았다. 60세 이상 인구 중 기초생활수급자 비율은 5.9%로 19세 이하의 경우보다 2.6%p 높았다.

특히 60세 이상 여성의 7.3%가 기초생활수급자인 반면 남성은 4.1%가 기초생활수급자로 여성이 남성에 비해 높은 비율을 보였다.

60대 남녀 수급자 비율 차이는 1.4%p, 70대는 3.9%p, 80세 이상에는 5.7%p로 남녀 수급자 비율 격차도 점차 벌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아울러 60대 여성의 경우 4.7%에 불과하던 수급자 비율이 70대에 들어서는 9.1%로, 80대 이상의 경우에는 11.6%로 증가했다. 이는 80세 이상의 여성의 경우 10명 중 1명이 기초생활수급자라는 것을 의미한다.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은 "65세 이상 인구의 높은 소득 빈곤율 원인은 노후준비의 부재, 고령자 일자리 부족, 사회적 안전망 미비 등을 꼽을 수 있다"며 "특히 한국의 경우 OECD 국가 중 다소 늦게 국민연금제도가 시행돼 고령 인구가 수급대상이 되지 못하는 경우와 연금의 낮은 수급액으로 인해 빈곤 해소 효과가 미비하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정옥주 기자

홈페이지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3&aid=0004593863

뉴시스 2012.07.06
“한국, 노인이 청년보다 더 일해” OECD 중 유일 해병대 여군 영관장교 3명 탄생…해병대 63년 역사상 최초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81박근혜, "일과 가정 양립하는 환경 돼야" 2012/09/2417155
1680세계여성단체協 “성범죄로부터 여성-아동 보호” 서... 2012/09/2417637
1679글로벌 여성리더 1000명 한자리에 2012/09/2417967
1678"한국 여성문제 낙제점… 性상품화 의제 추가" 2012/09/2417985
1677많은 줄 알았던 한국 女교사 OECD 평균보다 11%p 적어 2012/09/2417720
1676EU 상장기업 이사진 `여성비율 40%` 의무화 2012/09/2416766
1675한국의 아동 성범죄 발생률 세계 4위 2012/09/2416317
1674칠레 최초 여성 언론 ‘오픈’ 2012/08/2716383
1673반기문 총장 “능력 있는 여성은 UN으로 오라" 2012/08/2714149
1672[2010∼2012 세계 가치관 조사]“정치 지도자, 남성이... 2012/08/1614509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