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韓 65세 이상 소득 빈곤율, OECD 국가 중 최고
2012. 07. 12
우리나라 65세 이상 고령인구의 소득 빈곤율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0개국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이 발표한 `OECD 통계로 보는 여성 고령자의 삶`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65세 이상 인구의 소득 빈곤율은 남성 41.8%, 여성 47.2%로 OECD 국가 중 가장 높았다.

소득 빈곤율이란 각 국의 상황을 고려한 중위소득 50% 미만의 소득을 가진 사람의 비율을 의미한다.

우리나라 65세 이상 소득 빈곤률은 OECD 주요 30개국 평균인 남성 11.1%, 여성 15.2%보다 각각 30.7%p, 32.0%p 높은 수준을 보였다.

네덜란드의 경우 65세 이상 남성과 여성의 소득 빈곤율이 각각 1.7%, 2.4%로 가장 낮았고 OECD 평균보다 낮은 국가는 캐나다, 독일, 영국, 벨기에 등이었다. 소득 빈곤율이 평균보다 높은 국가는 미국, 일본, 그리스, 스위스 등이며 한국이 가장 높았다.

경제활동에서 퇴장한 연령대인 60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의 비율도 높았다. 60세 이상 인구 중 기초생활수급자 비율은 5.9%로 19세 이하의 경우보다 2.6%p 높았다.

특히 60세 이상 여성의 7.3%가 기초생활수급자인 반면 남성은 4.1%가 기초생활수급자로 여성이 남성에 비해 높은 비율을 보였다.

60대 남녀 수급자 비율 차이는 1.4%p, 70대는 3.9%p, 80세 이상에는 5.7%p로 남녀 수급자 비율 격차도 점차 벌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아울러 60대 여성의 경우 4.7%에 불과하던 수급자 비율이 70대에 들어서는 9.1%로, 80대 이상의 경우에는 11.6%로 증가했다. 이는 80세 이상의 여성의 경우 10명 중 1명이 기초생활수급자라는 것을 의미한다.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은 "65세 이상 인구의 높은 소득 빈곤율 원인은 노후준비의 부재, 고령자 일자리 부족, 사회적 안전망 미비 등을 꼽을 수 있다"며 "특히 한국의 경우 OECD 국가 중 다소 늦게 국민연금제도가 시행돼 고령 인구가 수급대상이 되지 못하는 경우와 연금의 낮은 수급액으로 인해 빈곤 해소 효과가 미비하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정옥주 기자

홈페이지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3&aid=0004593863

뉴시스 2012.07.06
“한국, 노인이 청년보다 더 일해” OECD 중 유일 해병대 여군 영관장교 3명 탄생…해병대 63년 역사상 최초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98UN 제 1회 세계 여자아이의 날, ‘조혼으로부터 여아... 2012/10/2919611
1697한국 성평등 순위, 135개 조사국 중 108위 2012/10/2519538
1696여성변호사들 "직장서 성차별 심각" 2012/10/1519069
1695여성에겐 높은 `국방연구의 벽`…ADD 여성연구원 5% ... 2012/10/1518961
1694미 총선 여성 출마자 역대 최고 기록 2012/10/1018935
1693정부위원회 43곳, 여성위원 ‘0’ 2012/10/1018795
1692UNDP, 여성의 정치참여 확대를 위한 6가지 행동계획 ... 2012/10/0420028
1691올브라이트·라이스·클린턴 그 후… 미 국무장관 ‘... 2012/09/2719716
1690제33차 세계여성단체협의회 비무장지대투어 2012/09/2419459
1689"한국 여성문제 해결 열쇠는 여성 정치·경제인 늘리... 2012/09/2418835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