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 대학진학률 32%→80% 급증에도 경제활동 비율은 20년째 제...
2012. 06. 07
OECD 양성평등 보고서

요즘 한국 여성은 남성 못지않게 교육을 많이 받지만 경제활동 참여율은 20년 전 수준에 머물러 있다고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지적했다. OECD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교육·고용·기업가정신에서의 양성평등’ 보고서를 최근 발간했다.

OECD는 보고서에서 경제성장과 사회통합을 위해서는 여성인력에 필수적으로 투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1960∼2008년 미국의 경제가 17∼20%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노동시장에서 배제됐던 여성 등의 그룹이 활발하게 경제활동에 참여했기에 가능했다는 연구결과도 보고서에 담겨 있다.

보고서는 이에 반하는 사례로 한국을 제시했다. 한국의 국내총생산(GDP)이 1950년대 50달러 미만에서 지난해 2만7000달러를 초과할 정도로 성장했지만 여성경제활동참가율은 1990년 49.9%에서 2010년 54.5%로 제자리걸음을 하고 있다는 것. 통계청에 따르면 같은 기간 여성의 대학진학률은 31.9%에서 80.5%로 급증했다. 보고서는 한국의 성장은 교육투자와 연관이 있고 현재의 젊은 한국여성은 남성만큼 좋은 교육을 받고 있는데도 이 같은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지적했다.

OECD는 “정부가 양육지원 등 일과 가정을 양립하기 위한 정책을 실시하고 있지만 노동문화가 바뀌지 않으면 정책 효과는 매우 적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의 문화도 언급했다. “일본과 한국의 노동자들은 최대한 길게 일하고 일터에서 떠나지 않는 식으로 일에 대한 헌신을 보이려고 한다. 이런 나쁜 문화가 지속되면 여성이 일터에 머무는 시간이 적을 때 고용주들은 여성이 일에 헌신적이지 않다고 인식할 것이다.”

이샘물 기자

홈페이지
http://news.donga.com/3/all/20120607/46815605/1

동아일보 2012.06.07
맞벌이 육아, 엄마 일의 반도 안하는 아빠 남자 100만원 받을때 여자 임금은 61만3천원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84한국 여권 선진국만큼 신장일본 위안부 문제 사과해야 2012/09/2421907
1683김윤옥 여사 "여성들, 적극적 리더십 발휘해야" 2012/09/2425815
1682솅크 "국제 여성NGO, 국가간 외교에 힘보태" 2012/09/2427927
1681박근혜, "일과 가정 양립하는 환경 돼야" 2012/09/2428491
1680세계여성단체協 “성범죄로부터 여성-아동 보호” 서... 2012/09/2428970
1679글로벌 여성리더 1000명 한자리에 2012/09/2429310
1678"한국 여성문제 낙제점… 性상품화 의제 추가" 2012/09/2426505
1677많은 줄 알았던 한국 女교사 OECD 평균보다 11%p 적어 2012/09/2428715
1676EU 상장기업 이사진 `여성비율 40%` 의무화 2012/09/2428043
1675한국의 아동 성범죄 발생률 세계 4위 2012/09/2427413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