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 고용률 50% 돌파했지만 남성과 임금격차는 여전
2017. 07. 11
아시아투데이 강태윤 기자(세종) = 지난해 여성 고용률이 50%를 돌파했지만 남성과 임금격차는 여전했다.

27일 통계청의 ‘2017 통계로 보는 여성의 삶’에 따르면 지난해 여성 고용률은 전년보다 0.3%포인트 증가한 50.2%였다. 남성 고용률(71.1%)과의 격차는 20.9%포인트로 좁혀졌다. 실업률은 3.6%로 전년과 동일했다.

연령별로는 20대 후반(69.5%)이 가장 높았다. 다음은 40대 후반(68.6%), 50대 전반(65.9%) 순이었다. 결혼·임신·출산·육아로 경력단절이 주로 발생하는 30대 후반(56.5%)에 고용률이 로 떨어졌다가 40대에 다시 오르는 모습이었다.

여성 임금은 월평균 186만9000원이었다. 전년보다 8만8000원 늘었지만 남성 임금의 64.1% 수준이었다.  

시간당 임금은 780원 증가한 1만1507원이었다. 남성과 비교하면 68.4%에 그쳤다.

여성 임금근로자의 64.3%는 국민연금에, 67.0%는 건강보험에 가입했다. 고용보험 가입률은 64.8%였다. 사회보험 가입률은 전년보다 각각 2%포인트 이상 증가했지만 남성에 비하면 모두 10%포인트 이상 낮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1run2you@asiatoday.co.kr
남성 육아휴직 늘었지만… 여성 9명 낼 때 1명꼴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61김정숙 여협 명예회장,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연임 2018/09/216332
1860‘문제는 법·제도...여성이 정치권력 가져야’ 여성... 2018/08/246082
1859"여경 비율 늘리고 성평등 정책 성과낼 것” 2018/07/306338
1858미투운동 기여한 시인 최영미, 서울시 성평등상 2018/06/218387
1857‘여성 정치’ 비중, 아직 너무 낮다 2018/06/075439
1856여성 공무원 77.4% "승진에 성차별 있다고 느껴" 2018/04/3013346
1855“최고위직 여성 다합쳐도 ‘Mr. 존’보다 적다”…美... 2018/04/256017
1854美 `미투 운동` 여성 정치 참여 확대로 진화 2018/04/186919
1853출산휴가·육아휴직 쓰는 여성 3년 내 출산 확률 1.67... 2018/04/136057
1852과기정통부 첫 여성 국장 임명…송경희 국제협력관 2018/04/13425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