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제48회 전국여성대회 개최
2013. 11. 08
한국여성단체협의회 제48회 전국여성대회가 2013년 10월 30일(수)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성대히 거행되었다. 이날 전국여성대회는 전국에서 모인 1,500명의 여성 지도자들과 내빈들의 뜨거운 박수갈채 속에 한국여성단체협의회 63개 회원단체의 단체기 입장으로 화려하게 막을 열었다. 이어서 ‘여성이 안전하고 행복한 대한민국’을 주제로 진행된 1부 대토론회는 오미영 가천대학교 언론영상광고학과 교수가 사회를 맡고 4명의 연사가 발제와 토론을 통해 성폭력·가정폭력 등 각종 여성폭력 근절과 여성의 정치적 대표성 제고, 그리고 여성의 일자리 창출 및 일·가정 양립을 위한 실질적인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연사 : 김형준 명지대학교 인문교양학부 교수, 김현숙 새누리당 의원, 윤덕경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연구위원, 김정숙 한국여성단체협의회 회장) 2부 기념식에서는 국민의례와 이정은 준비위원장의 개회선언에 이어 김정숙 회장의 개회사와 박근혜 대통령의 축사가 있었으며, 대한민국 여성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양성평등 사회 구현을 위한 결의를 다지는 결의문 채택과 퍼포먼스가 진행되었다. 또한 지난 한 해 동안 여성의 권익신장과 지위향상을 위해 사회 각계에서 크게 공헌한 분들의 업적을 치하하는 시상식과 메조소프라노 최승현, 바리톤 박경준, 한국여성단체협의회 홍보대사 인치엘로(InCielo)의 멋진 축하공연이 있었다.
폭스, 美 국방부 사상 최고위직 여성에 올라 "노벨평화상 못 받은 걸 축하" 세계가 말랄라 신드롬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58미투운동 기여한 시인 최영미, 서울시 성평등상 2018/06/214649
1857‘여성 정치’ 비중, 아직 너무 낮다 2018/06/073180
1856여성 공무원 77.4% "승진에 성차별 있다고 느껴" 2018/04/3010763
1855“최고위직 여성 다합쳐도 ‘Mr. 존’보다 적다”…美... 2018/04/253575
1854美 `미투 운동` 여성 정치 참여 확대로 진화 2018/04/184772
1853출산휴가·육아휴직 쓰는 여성 3년 내 출산 확률 1.67... 2018/04/134183
1852과기정통부 첫 여성 국장 임명…송경희 국제협력관 2018/04/132451
1851영국 하원의원 3분의 1은 여성…"그래도 차별받은 적 ... 2018/04/122663
1850[지구촌 이모저모] 덴마크 | 여성으로 살기 가장 좋은... 2018/04/122277
1849무디스 "한국 남녀 경제활동 같아지면 성장률 1%p 상... 2018/03/2187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