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한국 남녀 임금격차 OECD 최고 수준
2012. 12. 06
한국의 남녀 임금격차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OECD에 따르면 2010년 기준으로 한국의 남녀 임금격차는 39%에 달해 통계가 있는 28개 회원국 중 1위를 차지했다. 이는 남녀 평균임금을 기준으로 한 것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39% 정도 임금을 덜 받는다는 의미다.

한국의 남녀 임금격차는 OECD 28개국 평균(15%)의 2.6배에 달한다. 2위 일본(29%)과도 10%포인트나 차이가 난다.

한국, 일본 다음으로는 독일, 이스라엘(이상 21%), 미국, 캐나다, 핀란드, 스위스, 오스트리아(이상 19%), 영국, 체코(이상 18%) 순으로 임금격차가 컸다.

헝가리, 폴란드, 스페인은 6%로 가장 낮았고 뉴질랜드(7%), 노르웨이(8%), 벨기에(9%)도 남녀 간의 임금 차이가 한자릿수에 그쳤다.

한국 남녀 임금격차는 10년 전인 2000년에도 40%로 OECD 회원국 중 1위였다. 이후 10년간 격차는 1%포인트 줄어드는 데 그쳤다.

이 기간 이웃 일본이 34%에서 29%로 낮아진 것을 비롯해 이스라엘이 28%에서 21%로, 미국 23%에서 19%로, 캐나다 24%에서 19%로, 오스트리아 23%에서 19%로 각각 개선되는 모습을 보였다.

한국 여성의 임금이 남성보다 현저히 낮은 이유로는 출산·육아 부담에 따른 경력단절이 꼽힌다. 육아를 마치고 다시 취업해도 지위가 낮고 고용 안정성은 떨어지는 것이 문제다.

또 한 직장에 오랫동안 근무하더라도 단순 사무직이나 비정규직이 많은 것도 원인으로 지적된다.

작년 여성 취업자 중 자영업자 등을 제외한 순수 임금근로자는 73.6%였는데 이중 상용직이 37.0%, 임시직이 28.7%, 일용직이 7.9%였다. 고용계약기간이 1년 미만인 임시·일용직이 상용직과 거의 같았다.

매일경제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2&no=793608

2012.11.30
여성투표율 갈수록 높아 인권 → 경제적 역량 강화… 최우선 여성정책 바뀐다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38나눔 릴레이 앞장서는 리더들 2013/04/1717841
1737파리 사상 첫 여성시장 나온다 2013/04/0318329
1736마초의 땅 발칸 반도에 여성 리더십 바람 2013/03/2119695
1735여성 취업률 30대 문턱서 우울한 추락 2013/03/1120097
1734여성 노동자 50% “여성 대통령에 기대”… ‘출산·... 2013/03/0519558
1733여성 인선 참으로 인색하네 2013/02/2720120
1732100대기업 여성임원 100명 돌파…10년 안에 ‘퀀텀점... 2013/02/2120707
173118대 대선, 여성 투표율 남성 첫 추월 2013/02/1919734
1730제2 힐러리-女상무위원 향해… 美-中 파워우먼이 뛰고... 2013/02/1920681
1729[아세안 ‘젠더와 개발’ 커리큘럼 개발 워크숍] 아시... 2013/02/0620803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