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한국 남녀 임금격차 OECD 최고 수준
2012. 12. 06
한국의 남녀 임금격차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OECD에 따르면 2010년 기준으로 한국의 남녀 임금격차는 39%에 달해 통계가 있는 28개 회원국 중 1위를 차지했다. 이는 남녀 평균임금을 기준으로 한 것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39% 정도 임금을 덜 받는다는 의미다.

한국의 남녀 임금격차는 OECD 28개국 평균(15%)의 2.6배에 달한다. 2위 일본(29%)과도 10%포인트나 차이가 난다.

한국, 일본 다음으로는 독일, 이스라엘(이상 21%), 미국, 캐나다, 핀란드, 스위스, 오스트리아(이상 19%), 영국, 체코(이상 18%) 순으로 임금격차가 컸다.

헝가리, 폴란드, 스페인은 6%로 가장 낮았고 뉴질랜드(7%), 노르웨이(8%), 벨기에(9%)도 남녀 간의 임금 차이가 한자릿수에 그쳤다.

한국 남녀 임금격차는 10년 전인 2000년에도 40%로 OECD 회원국 중 1위였다. 이후 10년간 격차는 1%포인트 줄어드는 데 그쳤다.

이 기간 이웃 일본이 34%에서 29%로 낮아진 것을 비롯해 이스라엘이 28%에서 21%로, 미국 23%에서 19%로, 캐나다 24%에서 19%로, 오스트리아 23%에서 19%로 각각 개선되는 모습을 보였다.

한국 여성의 임금이 남성보다 현저히 낮은 이유로는 출산·육아 부담에 따른 경력단절이 꼽힌다. 육아를 마치고 다시 취업해도 지위가 낮고 고용 안정성은 떨어지는 것이 문제다.

또 한 직장에 오랫동안 근무하더라도 단순 사무직이나 비정규직이 많은 것도 원인으로 지적된다.

작년 여성 취업자 중 자영업자 등을 제외한 순수 임금근로자는 73.6%였는데 이중 상용직이 37.0%, 임시직이 28.7%, 일용직이 7.9%였다. 고용계약기간이 1년 미만인 임시·일용직이 상용직과 거의 같았다.

매일경제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2&no=793608

2012.11.30
여성투표율 갈수록 높아 인권 → 경제적 역량 강화… 최우선 여성정책 바뀐다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13여가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기능 강화 2012/12/0613053
1712유럽여성인권단체 “성매매는 범죄행위” EU에 촉구 2012/12/0612919
1711"외동딸 둔 아빠의 성평등 의식 가장 높아" 2012/12/0612746
1710여성투표율 갈수록 높아 2012/12/0612939
1709한국 남녀 임금격차 OECD 최고 수준 2012/12/0613313
1708인권 → 경제적 역량 강화… 최우선 여성정책 바뀐다 2012/11/2813558
1707결혼이주여성 절반 이상 일자리 없어 2012/11/2812860
1706한국 여성 1명이 평생 출산하는 자녀수 1.4명181개국 ... 2012/11/2313438
1705대선후보들의 여성 보육 정책, 이게 빠졌다. 2012/11/2313088
1704구글에 여성임원이 많은 이유? 개인과 회사가 함께 뛰... 2012/11/0513563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