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세계여성단체協 ‘여성발전 위한 서울선언’
2012. 09. 24
세계여성단체협의회가 22일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열린 제33차 세계여성단체협의회 세계 총회 폐막식에서 ‘여성발전을 위한 서울 선언’을 공표했다.

협의회는 선언문에서 정부 내각, 지방자치단체, 사기업 등 모든 사회 부문 정책결정직에의 여성 참여를 확대키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또 성범죄를 여성 인권 침해 행위로 규정, 강력한 처벌과 함께 인터넷의 음란물 유포 규제를 정부에 촉구했다.

이와 함께 협의회는 지방 거주 여성을 비롯해 이민자, 노인에 관심을 기울이고, 정부와 국제기구가 여성난민 보호 조치를 취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선언은 1995년 제4차 베이징여성대회의 ‘베이징 선언’을 계승한 것으로, 협의회는 “이 선언이 향후 전 세계 여성발전을 위한 새로운 지표를 설정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제34차 세계 총회는 2015년에 열린다.

정민승기자

한국일보
http://news.hankooki.com/lpage/people/201209/h2012092321073891560.htm

2012.09.23
"한국 여성문제 해결 열쇠는 여성 정치·경제인 늘리는 것" ICW 총회에 초청된 유엔인권최고대표사무소 강경화 부대표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05대선후보들의 여성 보육 정책, 이게 빠졌다. 2012/11/2317255
1704구글에 여성임원이 많은 이유? 개인과 회사가 함께 뛰... 2012/11/0517607
1703“정쟁수단 삼지말고 여성정책으로 경쟁을” 2012/11/0517299
1702남북한·中·네덜란드 등 7국, 유엔 인권위에서 "日, ... 2012/11/0517972
1701육아와 가사에 묶인 여성인력, 그 해결방법은? 2012/10/3018209
1700저출산·고령화, 아시아 경제성장 발목잡아 2012/10/3018216
1699가부장 문화에 남성 육아휴직하면 급여 줄고, 직장 눈... 2012/10/3018896
1698UN 제 1회 세계 여자아이의 날, ‘조혼으로부터 여아... 2012/10/2918223
1697한국 성평등 순위, 135개 조사국 중 108위 2012/10/2518189
1696여성변호사들 "직장서 성차별 심각" 2012/10/1517787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