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병대 여군 영관장교 3명 탄생…해병대 63년 역사상 최초
2012. 07. 12
해병대 창설 63년 만에 여군 영관장교가 탄생했다.

해병대는 1일 김윤전(36ㆍ보병), 한경아(34ㆍ보병), 조윤정(35ㆍ헌병) 소령 등 사관후보생 96기 3명이 소령으로 진급해 해병대 최초 여군 장교가 됐다고 밝혔다.

김 소령은 해병대사령부 군수참모처에, 한 소령은 정보참모처에, 조 소령은 1사단 헌병대 수사과에 각각 근무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2001년 3월 해병대 교육훈련단에 사관후보생 96기로 입소, 같은 해 7월 소위로 임관했다. 이후 무엇을 하든 ‘최초’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니며 화제를 모았다.

김 소령은 2006년 해병대 여군 최초로 전투부대 중대장직을 수행해 주목을 받았다. 한 소령은 복무 중 위탁교육생으로 선발돼 국내에서 석사학위를 받은 뒤 미국 해병대 정보훈련센터에서 4개월간 군사교육을 받았다.

이번 진급으로 해당 부대에서 헌병대장직을 맡게 된 조 소령은 ‘최초의 여성 헌병대장’이라는 경력을 또 하나 추가하게 됐다.

1949년 창설된 해병대의 여군은 1950년 8월31일 6·25전쟁으로 위태롭던 조국을구하고자 지원입대한 해병 여자 의용군에서 출발했다. 1955년 1월17일 여자 의용군이 모두 전역하면서 2001년 7명의 여군 학사장교가 임관할 때까지 해병대에는 남군밖에 없었다. 이후 2003년 사관학교 출신 여군 장교와 부사관이 선발됐고 2006년에는 해병대 최초로 여군 국외파병(이라크 자이툰부대)과 전투부대 중대장 보직이 생겼다.

현재 장교 90여명, 부사관 120여명 등 모두 210여명의 여군이 포병과 기갑 병과를 제외한 해병대의 모든 병과에서 활약하고 있다. 해병대 여군의 평균 지원율은 평균 10대1 수준이다.

김수한 기자

홈페이지
http://news.heraldm.com/view.php?ud=20120701000193&md=20120701144036_C

헤럴드경제 2012.07.01
韓 65세 이상 소득 빈곤율, OECD 국가 중 최고 韓여성 기업 고위직 진출, 아시아 꼴찌수준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71우리나라 보육예산 7년새 3.5배↑…여전히 OECD 평균... 2012/08/0914315
1670[2012 런던올림픽] 116년 만에 이룬 ‘성평등 올림픽... 2012/08/0215072
1669아프리카연합 최초 여성 집행위원장 된 들라미니 주마... 2012/07/2414512
1668女국회의원, 1인 평균 법률안 제출 男 앞서 2012/07/2414940
1667퇴직여성 53% "결혼·출산 때문에 사표" 2012/07/1214323
1666멕시코, 여성의 정치참여 확대를 위해 노력 2012/07/1213544
1665“한국, 노인이 청년보다 더 일해” OECD 중 유일 2012/07/1212922
1664韓 65세 이상 소득 빈곤율, OECD 국가 중 최고 2012/07/1213273
1663해병대 여군 영관장교 3명 탄생…해병대 63년 역사상 ... 2012/07/1213448
1662韓여성 기업 고위직 진출, 아시아 꼴찌수준 2012/07/1213611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