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01파키스탄 외교 34세 여인 손에 2011/07/2113256
1600“오빠 미안해 … 내가 먼저 취업할게” 2011/07/2111786
1599민주당, 지역구 여성공천 15% ‘의무화’ 2011/07/1812391
1598유럽기업들 ‘여성 임원 할당제 도입’ 서약 열풍 2011/07/1418467
1597노르웨이에서 온 보모, 佛 대통령 꿈꾸다 2011/07/1311818
1596김성주 회장 주도 한국여성구호단 … 일본 대지진 성... 2011/07/1212017
1595메르켈 “총리 3회연임 도전” 2011/07/1111415
1594쫓겨난 오빠 탁신 업고 총리 예약 … 잉락 “많은 난... 2011/07/0412372
1593‘정치 신데렐라’ 탁신여동생 총리 눈앞 2011/06/3012594
1592수중발레 선수서 법률가로 … 미 로펌 25년 근무 2011/06/3011480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