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가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기능 강화
2012. 12. 06
결혼이주여성의 초기 정착 한국생활을 지원하는 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기능이 한층 강화된다.

5일 여성가족부에 따르면 전국 곳곳에 배치된 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올해 200개에서 내년에는 205개로 5개가 더 늘어난다.

국비 지원을 받는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증설은 2년 만이다.

여가부는 아직 센터가 없는 지방자치단체 등의 신청을 토대로 5개의 센터를 어디에 배치할지 결정하기로 했다.

여가부는 또 특화사업 강화 등을 통해 센터의 내실화를 꾀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우선 다문화 자녀의 이중언어 능력 발달을 돕는 언어영재교실 이중언어강사를 약 50% 늘리기로 했다.

이중언어 강사는 올해 106명에서 52명이 증가한 158명이 된다.

다문화 자녀의 한국어 발달을 지원하는 언어발달지도사도 300명으로 올해보다 100명이 늘어난다.

결혼이주여성의 정착을 맞춤형으로 지원하는 전담인력(코디네이터)도 50명을 신규 선발한다.

결혼이민자 코디네이터는 그동안 일률적으로 제공되던 서비스에서 벗어나 적응 시기나 대상별로 개인 상담을 해주는 `개인 맞춤형 컨설팅`을 하게 된다.

여가부는 아울러 결혼이주여성들의 센터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센터 탄력운영제 본격 시행과 방문교육 확대 등 다각적인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김태종 기자

연합뉴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1&aid=0005972476

2012.12.05
지역성평등지수 전년比 소폭 개선…대전·부산·서울·제주 `우수` 유럽여성인권단체 “성매매는 범죄행위” EU에 촉구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43결혼이주여성들의 활약 그리고 소망 2012/05/1412013
1642[프랑스, 좌파 올랑드 시대]‘올랑드 최측근’ 한국계... 2012/05/1411963
1641스마트폰 대중화에도 여성들은 '정치' 관심 無 2012/04/2011817
164019대 국회 여성 의원 47인 2012/04/2011504
1639한국 남녀 임금격차 OECD중 최고 2012/03/1212004
1638여협 “총선 여성참여 확대위해 초당적 연대” 2012/03/0912068
1637김정숙 여성단체협의회장 “비례대표 50% 여성 의원으... 2012/02/2214234
1636여성권익, 남성 국회의원들이 더 잘 챙겼네 2012/01/3015184
1635“여성 후보 공천 30% 할당 법제화해야” 2011/12/2017270
1634여성계 “굳이 정치에 나설 필요? ‘있다’” 2011/12/2015795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