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도쿄 사상 첫 여성 지사 나오나
2016. 07. 22
오는 31일 예정된 일본 도쿄도 지사 선거에서 방위상 출신의 여성 정치인 고이케 유리코가 초반에 우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선거는 지난달 마스조에 요이치 전 지사가 정치자금 유용 등 의혹으로 사퇴하면서 실시하게 됐다. 임기 4년의 새 지사는 2020년 도쿄 여름올림픽을 치르게 된다. 고이케가 당선되면 도쿄의 첫 여성 도쿄도 지사가 된다.

니혼게이자이 신문이 15∼17일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와 자체 취재를 바탕으로 한 초반 판세 분석 결과, 고이케 후보는 20~40대의 높은 지지를 얻어 다른 후보보다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고이케는 자민당 소속의 중의원 8선 의원이지만 당의 공천을 받지 못했다. 그 뒤를 민진·공산·사민·생활당의 야 4당 단일 후보인 도리고에 연립여당(자민·공명당)이 지지하는 마스다 히로야 후보가 추격하고 있다. 선거전은 사실상 3파전으로 치러지는 양상으로 자민당엔 지지자가 나눠지는 분열 선거가 됐다.

고이케는 뉴스 캐스터 출신으로 환경상을 거쳐 아베 신조 1차 내각 때인 2007년 첫 여성 방위상을 역임했다. 도리고에는 마이니치 신문 기자 출신의 저널리스트로 지명도가 높다. 마스다는 옛 건설성 관료 출신으로 이와테(岩手)현 지사와 총무상을 거쳤으며 2년 전 지방의 인구 감소를 다룬 저서 『지방소멸』이 큰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 고이케와 마스다는 전임 마스조에 지사가 도쿄의 제 2 한국학교 설립을 위해 도쿄 공립학교 부지 제공을 검토했던 것을 백지화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산케이신문이 16∼17일 실시한 여론조사와 자체 취재 결과에서도 고이케가 도리고에와 마스다에 한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누구를 찍을지 정하지 않은 유권자 비율이 니혼게이자이 조사에서 20% 이상, 산케이 조사에서 40% 이상으로 각각 집계돼 향후 판세가 바뀔 가능성도 있다고 두 신문은 전했다.

2016.07.19
중알일보, 오영환 도쿄 특파원
http://news.joins.com/article/20326002 #none
 "유리천장에 가장 큰 금을 냈다"  미국 첫 여성 대통령 후보 [美-英 여성리더 시대 예고] e메일’ 족쇄 벗고 에어포스원 탄 힐러리… ‘힐러바마’ 출정식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93정부위원회 43곳, 여성위원 ‘0’ 2012/10/1013495
1692UNDP, 여성의 정치참여 확대를 위한 6가지 행동계획 ... 2012/10/0414127
1691올브라이트·라이스·클린턴 그 후… 미 국무장관 ‘... 2012/09/2713680
1690제33차 세계여성단체협의회 비무장지대투어 2012/09/2413431
1689"한국 여성문제 해결 열쇠는 여성 정치·경제인 늘리... 2012/09/2413201
1688세계여성단체協 ‘여성발전 위한 서울선언’ 2012/09/2412925
1687ICW 총회에 초청된 유엔인권최고대표사무소 강경화 부... 2012/09/2413235
1686제33차 세계여성단체협의회 총회 서울서 개막 2012/09/2413132
1685전세계 여성, 서울에 주목…제33차 세계여성포럼 개최 2012/09/2413156
1684한국 여권 선진국만큼 신장일본 위안부 문제 사과해야 2012/09/2413386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