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포브스, 세계 영향력 여성 100인 선정…메르켈 1위, 朴대통령 11...
2014. 05. 30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사진)가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28일 선정한 2014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100명 순위에서 1위에 올랐다. 박근혜 대통령은 지난해와 동일한 11위에 자리했다. 메르켈 총리에 이어 재닛 옐런 미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이 2위에 올랐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의 아내이자 자선사업가인 멀린다 게이츠가 3위에 선정됐다. 2017년까지 임기를 보장받은 메르켈 총리는 올해를 포함해 포브스의 영향력 있는 여성 100인의 11차례 조사에서 10번이나 이름을 올렸고 그중 8번이나 1위에 올랐다. 포브스는 메르켈 총리가 국내총생산(GDP) 15조8000억 달러(약 1경6116조 원)에 이르는 유럽연합(EU)의 중추이자 원조 설계자라고 평했다. 포브스는 또 박 대통령이 경제 회복과 국민행복 시대 구현을 국정 과제로 걸고 GDP 1조6000억 달러의 대한민국을 이끌고 있다고 소개했다.

세계 7위 경제 대국인 브라질을 이끄는 지우마 호세프 대통령,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각각 4, 5위에 올랐다. 이어 힐러리 클린턴 전 미 국무장관, 메리 배라 제너럴모터스 최고경영자(CEO), 미셸 오바마 미국 대통령 부인, 셰릴 샌드버그 페이스북 최고운영책임자, 버지니아 로메티 IBM CEO 등이 10위 안에 랭크됐다.


2014.05.30
동아일보
전승훈 특파원  raphy@donga.com  
홈페이지  http://news.donga.com/3/all/20140530/63878740/1
6·4지방선거, 지역구 여성 공천율 10%대 파리 첫 여성 시장 탄생…사회당 이달고 부시장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18각 당 대선후보의 주요 여성공약 2012/12/1118684
1717여성 대선 후보 역대 최다 2012/12/1117685
1716여성정책硏, 제4차 성주류화 포럼 2012/12/1118541
1715미 의회, 여성의원 사상 최대 2012/12/1119233
1714지역성평등지수 전년比 소폭 개선…대전·부산·서울... 2012/12/1119307
1713여가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기능 강화 2012/12/0618505
1712유럽여성인권단체 “성매매는 범죄행위” EU에 촉구 2012/12/0618458
1711"외동딸 둔 아빠의 성평등 의식 가장 높아" 2012/12/0618359
1710여성투표율 갈수록 높아 2012/12/0618334
1709한국 남녀 임금격차 OECD 최고 수준 2012/12/0618732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