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가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기능 강화
2012. 12. 06
결혼이주여성의 초기 정착 한국생활을 지원하는 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기능이 한층 강화된다.

5일 여성가족부에 따르면 전국 곳곳에 배치된 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올해 200개에서 내년에는 205개로 5개가 더 늘어난다.

국비 지원을 받는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증설은 2년 만이다.

여가부는 아직 센터가 없는 지방자치단체 등의 신청을 토대로 5개의 센터를 어디에 배치할지 결정하기로 했다.

여가부는 또 특화사업 강화 등을 통해 센터의 내실화를 꾀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우선 다문화 자녀의 이중언어 능력 발달을 돕는 언어영재교실 이중언어강사를 약 50% 늘리기로 했다.

이중언어 강사는 올해 106명에서 52명이 증가한 158명이 된다.

다문화 자녀의 한국어 발달을 지원하는 언어발달지도사도 300명으로 올해보다 100명이 늘어난다.

결혼이주여성의 정착을 맞춤형으로 지원하는 전담인력(코디네이터)도 50명을 신규 선발한다.

결혼이민자 코디네이터는 그동안 일률적으로 제공되던 서비스에서 벗어나 적응 시기나 대상별로 개인 상담을 해주는 `개인 맞춤형 컨설팅`을 하게 된다.

여가부는 아울러 결혼이주여성들의 센터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센터 탄력운영제 본격 시행과 방문교육 확대 등 다각적인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김태종 기자

연합뉴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1&aid=0005972476

2012.12.05
지역성평등지수 전년比 소폭 개선…대전·부산·서울·제주 `우수` 유럽여성인권단체 “성매매는 범죄행위” EU에 촉구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61고위공무원 女비중 6.2%… 멀고먼 여성인재 육성 2013/09/0518068
1760"여성 한 명 교육하면 가족과 사회를 바꿀 수 있죠" 2013/07/3021792
1759여성의 정치참여, SNS에 답 있다 2013/07/2520634
1758클린턴 + 여성잠룡 트리오 미 대선 유리천장 뚫을까 2013/07/2321251
1757韓銀 63년 사상 첫 여성 임원 2013/07/1721074
1756여성계 “내년 지방선거 女의석 30% 보장을” 2013/07/1620311
1755정부,「가정폭력 방지 종합대책」발표 2013/07/1020697
1754차별, 전쟁, 가난, 시련에 짓눌려도 여성은 일어섰다 2013/07/0819894
1753與野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2013/07/0819633
1752호주 장관 30명 중 11명이 여성, 그럴 수밖에 없었던 ... 2013/07/0820365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