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최현수 전 군사전문 기자, 국방부 첫 여성 대변인에
2017. 12. 08
최현수(57·사진) 전 국민일보 군사전문 기자가 7일 국방부 대변인으로 임용됐다. 최 신임 대변인은 2002년 국방부 첫 여성 출입기자, 2009년 첫 여성 군사전문 기자에 이어 첫 국방부 여성 대변인까지 됐다. 2011년 군사 분야를 개척한 공로와 다양한 단독기사 발굴로 ‘제28회 최은희 여기자상’과 ‘올해의 여기자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전력자원관리실장 박재민(50) 군사시설기획관 ▶군구조·국방운영개혁추진실장 김윤태(53) 청와대 국방개혁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정보화기획관 권혁진(53) 한국국방연구원 책임연구위원 ▶보건복지관 권영철(46) 국방부 일반직고위공무원이 발탁됐다.
    김정숙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여성운동 살리는 길은 협력과 연대 뿐” 성폭력 침묵 깬 ‘미투’ 이들이 세상을 바꿨다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92[21대 총선 도전하는 여성들 ③미래·평화·정의] 정... 2019/08/301532
1891“여자는 보좌관 하면 안 되나요?”… 국회 여성 보좌... 2019/08/161452
1890[21대 총선 도전 여성들① 더불어민주당] ‘거물 정치... 2019/08/091393
1889[21대 총선 도전하는 여성들 ②자유한국당] 여성 당협... 2019/08/09504
1888또 죽음 부른 데이트폭력… 여성 1만8600명이 공포에 ... 2019/08/09427
1887500대 기업 여성 CEO 8명 식품·유통가 쏠림 현상 뚜... 2019/08/09397
18865대 그룹 여성 비율 21%, 여성 임원은 2.9% 2019/07/302760
1885여성 직장인 2명 중 1명 "유리천장 여전"... 진급과 ... 2019/07/30580
1884EU 첫 여성 집행위원장 오른 폰데어라이엔 2019/07/30553
1883[WHO] 인도 경제 구원투수로 나선 `시타라만` 2019/07/11287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