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최현수 전 군사전문 기자, 국방부 첫 여성 대변인에
2017. 12. 08
최현수(57·사진) 전 국민일보 군사전문 기자가 7일 국방부 대변인으로 임용됐다. 최 신임 대변인은 2002년 국방부 첫 여성 출입기자, 2009년 첫 여성 군사전문 기자에 이어 첫 국방부 여성 대변인까지 됐다. 2011년 군사 분야를 개척한 공로와 다양한 단독기사 발굴로 ‘제28회 최은희 여기자상’과 ‘올해의 여기자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전력자원관리실장 박재민(50) 군사시설기획관 ▶군구조·국방운영개혁추진실장 김윤태(53) 청와대 국방개혁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정보화기획관 권혁진(53) 한국국방연구원 책임연구위원 ▶보건복지관 권영철(46) 국방부 일반직고위공무원이 발탁됐다.
    김정숙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여성운동 살리는 길은 협력과 연대 뿐” 성폭력 침묵 깬 ‘미투’ 이들이 세상을 바꿨다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48`세계 여성의 날` 110주년..."완전한 `양성평등`까지 ... 2018/03/213279
1847창군 최초로 여군 3명 동시에 별 단다 2018/01/0219828
1846[서울여성통계]서울시 위원회 여성비율 40% 처음 넘어 2017/12/227012
1845작년 서울 여성 평균 임금 196만원…남성의 63.2% 2017/12/224868
1844여성 런던주교 탄생…500년만에 성공회 5대요직 첫 진... 2017/12/224915
1843 남성 출산휴가 3일서 최대 10일로 확대 2017/12/215065
1842펀리 뉴질랜드 대사 “여성평등 정책, 기업 발전에도 ... 2017/12/195154
1841 김정숙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여성운동 살리는 ... 2017/12/115918
1840최현수 전 군사전문 기자, 국방부 첫 여성 대변인에 2017/12/085039
1839성폭력 침묵 깬 ‘미투’ 이들이 세상을 바꿨다 2017/12/08424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