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최현수 전 군사전문 기자, 국방부 첫 여성 대변인에
2017. 12. 08
최현수(57·사진) 전 국민일보 군사전문 기자가 7일 국방부 대변인으로 임용됐다. 최 신임 대변인은 2002년 국방부 첫 여성 출입기자, 2009년 첫 여성 군사전문 기자에 이어 첫 국방부 여성 대변인까지 됐다. 2011년 군사 분야를 개척한 공로와 다양한 단독기사 발굴로 ‘제28회 최은희 여기자상’과 ‘올해의 여기자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전력자원관리실장 박재민(50) 군사시설기획관 ▶군구조·국방운영개혁추진실장 김윤태(53) 청와대 국방개혁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정보화기획관 권혁진(53) 한국국방연구원 책임연구위원 ▶보건복지관 권영철(46) 국방부 일반직고위공무원이 발탁됐다.
    김정숙 세계여성단체협의회장 “여성운동 살리는 길은 협력과 연대 뿐” 성폭력 침묵 깬 ‘미투’ 이들이 세상을 바꿨다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873한국 여성 고용률 56.9%… OECD 33개국 중 27위 2019/05/27387
1872`동성애 흑인여성` 시카고 시장 되다 2019/04/055237
1871슬로바키아 첫 여성 대통령 된 정치 신인 2019/04/021317
1870한국 여성 국회의원 비율 세계 121위, 작년보다 더 하... 2019/04/011148
1869부패에 질렸다···슬로바키아 정치경험 전무 여성 ... 2019/04/011050
1868한은 69년 역사에 첫 여성 해외파견자 2019/04/011108
1867이은영·장보은 한국외대 로스쿨 교수, `여성을 위한 ... 2019/04/011148
1866美유엔대사 또 여성에게..켈리 크래프트는 현직 캐나... 2019/04/011195
1865"韓, 쿼터제 도입해 여성 정치참여 늘려야" 2019/03/182757
1864‘여성도 지도할 수 있다’ 에티오피아 ‘첫 여성 대... 2018/10/30174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