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81박근혜, "일과 가정 양립하는 환경 돼야" 2012/09/2417147
1680세계여성단체協 “성범죄로부터 여성-아동 보호” 서... 2012/09/2417624
1679글로벌 여성리더 1000명 한자리에 2012/09/2417952
1678"한국 여성문제 낙제점… 性상품화 의제 추가" 2012/09/2417973
1677많은 줄 알았던 한국 女교사 OECD 평균보다 11%p 적어 2012/09/2417710
1676EU 상장기업 이사진 `여성비율 40%` 의무화 2012/09/2416751
1675한국의 아동 성범죄 발생률 세계 4위 2012/09/2416302
1674칠레 최초 여성 언론 ‘오픈’ 2012/08/2716378
1673반기문 총장 “능력 있는 여성은 UN으로 오라" 2012/08/2714139
1672[2010∼2012 세계 가치관 조사]“정치 지도자, 남성이... 2012/08/1614507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