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사우디, 2015년부터 여성에게 투표권
2011. 09. 26
압둘라 국왕, 첫 참정권 허용사우디아라비아에서 건국 이래 최초로 여성 투표권과 피선거권이 허용될 전망이다. 압둘라(사진) 사우디아라비아 국왕은 25일(현지시간) 국왕의 국정자문기구로 의회 역할을 하는 ‘슈라위원회’ 연설에서 “여성들이 선거에 출마할 수 있고 투표를 할 수 있도록 허용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DPA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압둘라 국왕은 의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슬람 역사상 여성은 결코 하찮게 여길 수 없는 역할을 맡아왔다”면서 “이슬람 율법에 따라 여성이 투표와 출마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우디에서 여성이 정치에 참여하는 것은 슈라위원회 의원으로 임명되거나 지방선거에 출마·투표하는 것 두 가지다. 국왕이 임명하는 슈라위원회에서는 다음 임기가 시작되는 2013년 첫 여성 의원이 배출될 전망이다. 하지만 이달 29일 예정인 지방선거에서는 출마나 투표를 할 수 없다. 슈라위원회는 지난 6월 여성에게 선거권을 부여해야 한다는 결의안을 통과시켰지만, 투표 직후 “여성 투표 결의안은 미래에 있을 선거에 대한 일반적인 권고사항일 뿐”이라고 한발 물러섰다. 다음번 지방선거가 예정된 2015년부터 출마 및 투표가 가능하다.

 중동 국가 중 가장 보수적인 율법을 적용하는 사우디는 이슬람율법(샤리아법)과 부족 전통에 따라 여성의 선거권, 피선거권, 운전 등을 금지해 왔다. 모든 여성은 나이에 관계 없이 남성의 보호를 받아야 한다. 세계경제포럼 은 2009년 사우디의 성평등 순위를 조사 대상 134개국 중 130위로 매겼다. 법정에서 남성의 증언은 두 명의 여성의 증언과 동일한 효력을 지닌다. 각료 중 여성은 전무하다. 

이현택 기자
[중앙일보] 입력 2011.09.26 00:57
홈페이지 http://joongang.joinsmsn.com/article/141/6271141.html?ctg=
[서울시장 보선 D-29]한나라 후보 나경원 확정 러시아 첫 여성 상원의장 탄생‥서열 3위(종합)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637김정숙 여성단체협의회장 “비례대표 50% 여성 의원으... 2012/02/2219494
1636여성권익, 남성 국회의원들이 더 잘 챙겼네 2012/01/3020314
1635“여성 후보 공천 30% 할당 법제화해야” 2011/12/2022627
1634여성계 “굳이 정치에 나설 필요? ‘있다’” 2011/12/2021023
1633“여성 정치 대표성 확대, 어떻게 실현할까?” 2011/12/2019448
1632“고령화 노동력문제 풀 열쇠는 여성인력” 2011/12/0725673
1631“여성 투자는 가장 효과적인 개발원조” 2011/12/0120680
1630[부산 세계원조총회 D―6]▼ 양성평등 세션 처음 개최... 2011/11/2320115
1629통신 여제·부동산 여왕 … 중국 재계는 여인천하 2011/11/1819808
1628현정은 회장 ‘세계 50대 여성 기업인’ 2011/11/1716155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