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美 석사 이상 고학력자 女超
2011. 04. 28
총 1057만명… 남성 첫 추월… 교육 - 임금 수준 크게 향상

미국에서 석사 이상의 학위를 취득한 고학력자 여성 수가 처음으로 남성을 추월했다. 26일 공개된 2010 센서스 자료에 따르면 25세 이상의 성인 가운데 석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여성은 1057만1000명으로 집계돼 1048만3000명에 그친 남성을 앞질렀다.

학사 이상 학력자는 여성이 2011만 명으로 1867만4000명에 머문 남성보다 143만6000명이나 더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여성 대졸자 수가 남성을 추월한 것은 1996년부터이며 이후 계속 격차가 벌어지고 있다. 또 고등학교를 졸업하는 비율도 여성(87.6%)이 남성(86.6%)을 능가하는 등 전반적으로 여성의 교육수준이 크게 향상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여성 박사학위자는 2008년 84만4000명에서 지난해 101만5000명으로 늘어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2010년 기준 박사학위자 비율은 여성 36.5%, 남성 63.5%다.

AP통신은 “여성 고학력자의 증가는 전통적으로 여성의 몫으로 여겨졌던 육아와 가사노동에서 남성의 역할이 갈수록 커지는 현상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지난해 기준으로 직업 없이 가사노동과 자녀 양육을 전담하는 남성이 200만 명에 이른 것으로 집계됐다. 미국의 아버지 15명 가운데 1명이 가사노동과 육아를 전업으로 하고 있는 것이다.

한편 2010 교육통계연보에 따르면 한국에서는 석사과정 졸업자 7만7328명 중 49.1%(3만7932명)가 여성이었다.

워싱턴=하태원 특파원  triplets@donga.com
동아일보(4.28)
홈페이지 http://news.donga.com/3/all/20110428/36752078/1
한국 정부 보육비 OECD 꼴찌 “여성도 일·가정·건강 다 누리게 정부·기업 나서야”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563‘제주여성거버넌스포럼’ 추진위 발족 2011/05/1210142
1562“동일 근로에 대한 여성 임금 차별은 부당” 2011/05/129777
1561여성이 절반 넘어…‘맞춤’정책 필요하다 2011/05/1210292
1560서울시·경기도, 유엔공공행정상 나란히 수상 2011/05/129559
1559여성들 “지금부터 중요한 것은 공약 준수” 2011/05/129534
1558재보선에 ‘여성 자리’는 없었다 2011/05/1217296
1557한국 정부 보육비 OECD 꼴찌 2011/05/0211407
1556美 석사 이상 고학력자 女超 2011/04/2810886
1555“여성도 일·가정·건강 다 누리게 정부·기업 나서... 2011/04/2710582
1554“여성친화 경영 하면 인재 온다” 2011/04/2610099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