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일·가정 양립위원회’출범
2011. 04. 21
가족친화적인 기업 문화를 측정하는 지수가 개발돼 근로자들이 직접 기업의 일·가정 양립 문화를 평가할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우리 사회 전반에 일·가정 양립 문화가 효과적으로 정착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8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일·가정 양립위원회’가 발족식을 갖고 이를 위한 첫 단추를 끼웠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여성문화네트워크가 주관하는 일·가정 양립위원회는 여성인력 활용과 저출산 극복을 위해 일·가정 양립 여건의 개선이 절실하다는 판단에 따라 ‘일·가정 양립을 위한 직장 문화 개선 프로젝트’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날 첫 회의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 위원회는 앞으로 일·가정 양립 우수 기업을 선정해 가족 친화적인 기업문화도 선도할 계획이다.

위원회 자문위원으로는 조동성 서울대 경영대 교수, 김금래 한나라당 의원, 전현희 민주당 의원, 김순희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여성본부장, 박혜란 공동육아와공동체교육 이사장, 김태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원장이, 연구위원으로는 장혜경 한국여성정책연구원 가족·사회통합정책연구실장, 이영민 숙명여대 여성인적자원개발대학원 교수, 강남식 한국양성평등진흥원 수석교수, 조정아 경기도 여성능력개발센터장, 손주영 보건복지부 저출산정책과 사무관이 위촉됐다.
1130호 [사회] (2011-04-15)
이하나 / 여성신문 기자 ( lhn21@womennews.co.kr )
홈페이지 http://www.womennews.co.kr/news/49153
서울시의회 여성폭력 방지 조례안 의결 여성 임원 아직도 0.7%에 불과’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573제 3차 아태 개발 협력 포럼 개최 2011/05/2315045
1572남편 출산휴가 ‘유급’으로 전환 2011/05/2315293
1571출산 정책은 ‘여성용’이란 생각을 버리자 2011/05/2315096
1570지방재정법 개정, 지자체에 성인지예산 시대 열다 2011/05/2314920
1569국가는 모든 여성을 위한 ‘좋은 집’이 돼야 한다 2011/05/1614848
1568‘미즈’ 창간한 “여성운동의 살아있는 역사” 2011/05/1622656
1567“가부장적 동아시아권에 참신한 충격 줄 것” 2011/05/1613826
1566가족친화 경영하면 출산율 껑충 뛴다 2011/05/1614721
1565정부, 매년 1만 명 여성 인재 발굴한다 2011/05/1614488
1564“美 어린이책 캐릭터 남녀차별 의식 조장” 2011/05/1614492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